글로벌 역사외교아카데미

아그레망

보고서 제출

한국 및 동북아시아의 현안과 지구공동과제에 대한 동영상 수업과 칼럼 수업을 수강한 후 보고서를 제출합니다.

제목 [미션 2-1] 2019 글로벌 역사 외교대사 25기 <독도 1910-독도를 향한 마음 담은 활동 제안 10가지> [동영상] 아시아평화 > 독도영유권
작성자 한혜정 등록일 2019-08-13 조회수 15

<독도 1910-독도를 향한 마음 담은 활동 제안 10가지>

1. 동영상을 본 본인의 느낌, 소감:

제목에서 독도와 1910은 무슨 연관이 있을까 하는 호기심에 이 영상을 보게 되었다. 구한말 외세의 간섭과 침략으로 조선은 매우 혼란스러워했고 그 틈을 타 강대국들은 조선을 탐했다. 그 중 일본은 강대국들과 조약을 체결하면서 조선에 대한 지배권을 인정해 나갔다. 치밀하게 준비된 식민지화 과정으로 결국 1910년 경술국치를 맞이하며 비극의 역사가 시작되었다. 일본은 외세를 이용하여 조선을 가뒀다. 그리고 지금 현재 일본은 독도를 가둘려고 한다. 일본은 독도를 다케시마로 소개하고 왜곡된 역사 공부를 교육시킨다. 초, 중, 고등학생들에게 주입된 역사는 독도를 일본의 영토로 한국이 불법적으로 소유한다고 주장한다.  참 안타깝다. 왜곡된 역사로 극우세력과 혐한세력을 만들려는 일본 정부. 지금 필요한건 이런 역사 왜곡이 아닌 사과이다. 독도는 역사적으로 대한민국의 영토가 맞다. 고유한 대한민국의 영토를 일본의 영토라며 주장하면서 억울하다는게 당황스러웠다. 이젠 그러한 거짓된 주장을 하는 일본을 보면 한심하다. 독도가 일본의 영토라는 증거가 없다. 왜나면 독도가 대한민국의 영토임을 증명하는 역사적 증거가 많기 때문이다.

이 영상을 보면서 나를 반성하게 만든 건 독도를 분쟁지역으로 소개 하지말라는 것이었다. 나는 독도의 美를 소개할 생각을 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독도에 대해 많이 알고 있었다고 생각했는데 부족한 점이 많았다. 영상을 통해 많은 정보를 얻어 좋았다.

2. 본 영상을 기초로 하여 외국친구에게 독도가 한국의 영토임 설명하는 편지를 창의적으로 작성해 보세요!

외국인친구에게 영상을 만들어 주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글로는 내용이 오래 기억되지 않기에 시각적인 효과로 오랫동안 기억되게 해주고 싶다. 원작 <햇님달님>을 떡이 아닌 독도라는 주제로 영상을 만들어 일본이 독도를 계속 넘보다 나중에는 엄청 크케 혼나 후회하는 스토리를 구상하여 그림을 그려 그런 영상을 만들어 보여주고 싶다,

목록

반크

겨자씨는 어떤 씨앗보다 더 작은 것이지만 자라나면 어떤 풀보다도 더 커져서 나무가 되며
	공중의 새들이 와서, 그 가지에 깃들입니다.

136-084 서울 성북구 보문동 4가 30번지 2층  /  전화 : 02-921-3591~2  /  팩스 : 02-921-3593

본 캠페인은 동북아역사재단과 합께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