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역사외교아카데미

아그레망

보고서 제출

한국 및 동북아시아의 현안과 지구공동과제에 대한 동영상 수업과 칼럼 수업을 수강한 후 보고서를 제출합니다.

제목 글로벌 역사외교대사 22기 미션2-2(동해를 세계에 알리는 한국청년의 도전) [동영상] 아시아평화 > 동해표기
작성자 이해인 등록일 2018-08-10 조회수 11
<동해를 세계에 알리는 한국청년의 도전>이라는 동영상을 본 후,

1. 이 동영상을 보고 난 후, 웹사이트의 온라인 지도에 표기된 "일본해"를 "동해"로 바꾸기 위한 반크 청년들의

숨은 노력에 대해 처음 알게되었다. 물론 고등학생때 역사시간에 배우면서, "동해" 라고 표기된 역사책으로 공부를 하기때문에 당연히 외국의 서적이나 웹사이트에도 "동해"로 소개될것이라고 당연히 생각했었다. 하지만, 1990년대 후반부터 세계에 널리 퍼진 각국이 가지고있는, 또한 그들의 교실에서 사용되는 세계지도에 오랫동안 "일본해"로 사용되었다는 것을 알게되었고,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의 여러 노력을 통해, 동해가 단독 표기되었거나 일본해와 병기되었던 사례의 확률이1999년 3%에서 2009년 29%까지 증가했다는것을 알게되면서 나또한 한국청년으로서 이러한 노력을 하고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과거 일제 강점기의 아픔으로 부터 벗어나서 치유하고, 대한민국의 희망찬 미래를 전세계에 알리는 청년이 되야겠다고 다짐하게됬다.


2. 외국인 친구에게 동해표기의 정당성에 대한 편지쓰기

Hello! Today, I would like to introduce you about "The East Sea". Have you ever seen the "Sea of Japan" in your text books? In fact, that is the false name! As a result of gruesome military expansionism, Japan changed "East Sea" to "Sea of Japan" in 1928. Korea was liberated in 1945, but Japan still refuses to return "East Sea" to its original identity. Even nowadays, in many classrooms over the world, they are still teaching their children or students a false history. Therefore, I hope you also acknowledge the correct perception! :)


목록

반크

겨자씨는 어떤 씨앗보다 더 작은 것이지만 자라나면 어떤 풀보다도 더 커져서 나무가 되며
	공중의 새들이 와서, 그 가지에 깃들입니다.

136-084 서울 성북구 보문동 4가 30번지 2층  /  전화 : 02-921-3591~2  /  팩스 : 02-921-3593

본 캠페인은 동북아역사재단과 합께 합니다.